[뮤지컬 더 캐슬] 뮤지컬 신작 ‘더 캐슬’ 캐스팅 공개…김재범, 최재웅, 에녹, 정상윤 등

그간 ‘인터뷰’ ‘스모크’ 등의 인기 뮤지컬을 제작했던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가 선보이는 신작 ‘더캐슬’이 오는 4월 무대에 오른다. 인간 내면의 선과 악, 두려움을 그린 이번 공연에는 김재범, 최재웅, 에녹, 정상윤과 김경수, 정동화, 윤소호가 출연한다.

‘더 캐슬’은 미국 최초의 연쇄 살인마로 알려진 하워드 홈즈(가명)의 실화를 모티브로만들어진 창작뮤지컬이다. 만국박람회가 열렸던 1893년 시카고, 하워드 홈즈가 소유한 호텔 ‘캐슬’에서 벌어진 연쇄 살인 사건을 재구성해 픽션과 논픽션, 희극과 비극을 오가며 인간 내면의 선과 악, 두려움을 조명한다.

캐스팅도 기대를 모은다. 인간성을 상실한 살인마 하워드 홈즈 역은 김재범, 최재웅, 에녹, 정상윤이 맡았다. 이들은 선한 얼굴과 따뜻한 목소리, 친절한 태도를 이면에 잔인함을 지닌 홈즈의 양면성을 표현할 예정이다.

사랑하는 아내를 지키고 언젠가 행복한 보금자리를 꾸리는 것이 유일한 삶의 바람인 벤자민 핏첼 역에는 김경수, 정동화, 윤소호가 캐스팅됐다. 아내인 캐리와 함께 시카고로 도망을 온 후 우연히 호텔 캐슬에 숙박하게 된 벤자민은 자신의 어두운 부분을 마주하고 점점 다른 인격으로 변해가는 인물이다.

벤자민의 아내 캐리 캐닝 역에는 김려원과 신예 강혜인, 김수연이 캐스팅됐다. 캐리는 남편에 대한 믿음과 사랑이 있지만 늘 그에게 부족함을 느끼는 여성으로, 극에 긴장감을 더하는 인물이다.

이와 함께 이용규, 백성렬, 강은일, 조훈이 캐슬 앞에서 오고 가는 사람들의 모습을 그리며 하루를 보내는 소년 토니로 분한다. 토니는 자신을 유일하게 친절하게 대했던 줄리아가 캐슬에서 나오지 않자 호텔 안으로 들어갈 기회를 엿보는 인물로, 이 소년이 다른 인물들과 어울려 극에 어떤 결을 더할지 기대를 모은다.

이번 창작뮤지컬 ‘더 캐슬’은 한국 콘텐츠진흥원이 주최하고 라이브가 주관하는 2017 스토리 작가 데뷔 프로그램 ‘글로컬 뮤지컬 라이브’의 선정작으로, 이 사업을 통해 멘토링 및 리딩 공연 등의 단계를 거친 바 있다.

‘더 캐슬’을 함께 만든 김선미 작가와 김승진 작곡가는 “우리 작품이 배우들을 통해 낭독되는 것만으로도 신기했다. 성종완 연출을 비롯 제작진과 함께 캐릭터 구축에서부터 극에 드러나지 않는 작은 구성들까지 세심하게 만들어가고 있다. 본 공연을 앞둔 지금 매일 감사한 마음”이라며 소감을 전했다.

제작사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는 이번 작품에 대해 “창작뮤지컬에서 쉽게 찾아볼 수 없었던 참신한 소재다. 이 작품의 가능성을 엿보고 긴 시간 기획 및 제작 단계를 거쳐왔다”며 “관객 여러분께 숨 쉴 틈 없이 긴장감 넘치는, 완성도 높은 창작뮤지컬을 선보일 것”이라며 자신감을 표했다.

뮤지컬 ‘더 캐슬’은 오는 4월 15일(월)부터 대학로 예스24 스테이지 1관에서 펼쳐지며, 인터파크티켓에서 예매할 수 있다.

글: 박인아 기자(매거진 플레이디비 iapark@interpark.com)
사진: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 제공

출처 : http://www.playdb.co.kr/magazine/magazine_temp_view.asp?kindno=2&page=1&no=3180&NM=Y

그간 ‘인터뷰’ ‘스모크’ 등의 인기 뮤지컬을 제작했던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가 선보이는 신작 ‘더캐슬’이 오는 4월 무대에 오른다. 인간 내면의 선과 악, 두려움을 그린 이번 공연

예매할 수 있다. 글: 박인아 기자(매거진 플레이디비 iapark@interpark.com)사진: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 제공 출처 : http://www.playdb.co.kr/magazine/magazine_temp_view.asp?kindno=2&page=1&no=3180&NM=Y

[ACTOR 정우연] 정우연-오종혁, ‘두근두근’ (무한동력)

정우연-오종혁, '두근두근' (무한동력)

배우 정우연, 오종혁이 26일 오후 서울 중구 충무아트센터 중극장 블랙에서 열린 뮤지컬 ‘무한동력’ 프레스콜에 참석하고 있다.

‘무한동력’은 웹툰 작가 주호민의 동명 웹튼을 원작으로 무한동력기관을 만드는 괴짜 발명가 하숙집에 모여든 청춘들이 녹록지 않은 현실을 헤쳐나가는 과정을 유쾌하면서 따뜻하게 그린 작품이다. 오는 7월 1일까지 충무아트센터 중극장 블랙에서 공연된다.

/조은정기자 sestar@sedaily.com

출처 : https://www.sedaily.com/NewsView/1RYENBGO39

배우 정우연, 오종혁이 26일 오후 서울 중구 충무아트센터 중극장 블랙에서 열린 뮤지컬 ‘무한동력’ 프레스콜에 참석하고 있다. ‘무한동력’은 웹툰 작가 주호민의 동명 웹튼을 원작으

실을 헤쳐나가는 과정을 유쾌하면서 따뜻하게 그린 작품이다. 오는 7월 1일까지 충무아트센터 중극장 블랙에서 공연된다./조은정기자 sestar@sedaily.com출처 : https://www.sedaily.com/NewsView/1RYENBGO39

[ACTOR 서혜원] 배우 서혜원 “마음의 소리 담아 노래했다” 연극 ‘돌아온다’ 인터뷰

[문화뉴스 MHN 서정준 기자] 지난 9일 오후 연극 ‘돌아온다’에 출연 중인 서혜원이 출연 소감을 전했다.연극 ‘돌아온다’는 서울 연극제 대상 수상작 ‘만리향’의 정범철 연출과, 올해로 등단 20주년을 맞는 한국 연극계의 중진 극작가 선욱현 작가가 함께 만든 작품이다. 저마다의 사연을 가진 욕쟁이 할머니, 초등학교 여교사, 집 나간 필리핀 아내를 기다리는 청년 등이 누군가를 기다리며 ‘돌아온다’ 식당에서 머무는 이야기가 잔잔하지만 진하게 펼쳐진다.주인남자 역에 강성진, 정상훈, 할머니 역에 김곽경희, 청년 역에 김수로, 장격수, 박세원, 여교사 역에 김로사, 김사울, 스님 역에 리우진, 최영준, 남편 역에 윤대성, 아내 역에 서혜원, 이예원, 아들 역에 성근창, 화영 역에 심지윤, 신여사 역에 유안이 출연한다.데뷔 3년차 신인 배우인 서혜원은 “운이 좋게 졸업하자마자 (김)수로 대표님이 데려 와주셔서 처음부터 좋은 선배님들과 작품을 하게 됐다. 그렇게 연이 돼서 벌써 세 번째 뵙는 분도 계신다. 이렇게 많은 걸 가르쳐주신 선배님과 수로대표님께 감사하다”며 작품에 출연한 소감을 전했다.’아내’라는 역할은 이름만으론 어떤 역인지 알기 어렵다. 그녀는 “남편을 백 년 넘게 찾아 헤매는 인물”이라고 전하며 “이번 작품이 다섯 번째다. 원래는 뮤지컬로 제작실기하고 데뷔작도 뮤지컬이었는데 공부하다 보니 연극이 하고 싶어져서 연극도 하고 연기 공부도 하고 있다”고 이야기했다.

확대이미지

어떻게 작품에 캐스팅됐는지 묻자 “수로 쌤이 꼭 네가 하면 좋겠다는 역할이 있다고 하셨다”고 이야기했다. 실제로 ‘아내’ 역은 극 중 약간의 노래를 소화해야하는 역할이다.
그녀는 “한국적인 소리라서 좀 걱정하긴 했다. 창처럼 전문적으로 공부를 해야 하나 싶었는데 연출님께서 마음의 소리가 중요한 거 같다고 하셔서 기술적인 면보다 마음을 담아 열심히 했고 고민한 만큼 잘 나온 것 같다”고 이야기했다. 그러면서 “마이크 없이 노래하는 것도 신경쓰였고, 중간에 갑자기 등장하기에 관객들이 어색하게 보시지 않을까 했는데 그렇지 않더라. 연출님의 연출력이 대단하다”는 감탄도 잊지 않았다.어느새 데뷔 3년차 배우로서 자신의 커리어를 착실히 쌓고 있는 배우 서혜원의 목표는 무엇일까.그녀는 “제 꿈은 뮤지컬 배우지만 뮤지컬 ‘배우’고 연기가 중점이어야 한다 생각한다”며 “연기공부를 앞으로도 더 하고 싶고 연극, 뮤지컬 많이 해서 여러 작품에서 찾아뵐 수 있는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연극 ‘돌아온다’처럼 흔해 보이는 이야기일 수 있지만, 늘 배우들이 꿈꿔야 하는 목표가 아닐까.한편, 연극 ‘돌아온다’는 오는 5월 6일까지 대학로 드림아트센터 2관 더블케이씨어터에서 공연된다.some@mhnew.com

출처 : http://www.mhn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33212

[문화뉴스 MHN 서정준 기자] 지난 9일 오후 연극 `돌아온다`에 출연 중인 서혜원이 출연 소감을 전했다.연극 `돌아온다`는 서울 연극제 대상 수상작 `만리향`의 정범철 연출과, 올해로 등단

꿔야 하는 목표가 아닐까.한편, 연극 `돌아온다`는 오는 5월 6일까지 대학로 드림아트센터 2관 더블케이씨어터에서 공연된다.some@mhnew.com출처 : http://www.mhn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33212